대한신경통증학회, 역대 회장단 모임 개최
대한신경통증학회, 역대 회장단 모임 개최
  • 이정환 기자 leejh91@doctorsnews.co.kr
  • 승인 2018.07.18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수 명예회장, "학문발전 및 문케어 대비 잘 해달라" 당부

대한신경통증학회는 16일 서울시 삼성동 소재 탑클라우드52에서 대한신경통증학회 역대 회장단 모임을 가졌다.

이날 모임에는 학회를 창립한 김영수 명예회장(토마스병원장)이 참석해 "향후 노인인구의 증가에 따라 대한신경통증학회의 중요성이 커져가고 있다"며 고도일 현 회장에게 "학문적 발전과 더불어 보험 분야도 함께 발전시켜 문케어에 대비를 잘 해달라"고 부탁했다.

또 "고도일 회장은 최초로 개원가에서 선출된 회장인 만큼 의료계에 큰 그림을 그려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에 고도일 회장은 "학회 회장으로서의 학회 업무, 서초구의사회장으로서의 의사회 업무, 그리고 대한병원협회 홍보위원장으로서의 병협 업무를 잘 조화시켜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앞으로 환자와 회원들에게 보다 도움이 되는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