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북삼성병원, 코호트 연구 대상자 30만 명 달성
강북삼성병원, 코호트 연구 대상자 30만 명 달성
  • 이정환 기자 leejh91@doctorsnews.co.kr
  • 승인 2018.05.08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인과 아시아인 질병 발생 다양한 원인을 밝히고자 20년 이상 건강 변화 추적

강북삼성병원은 지난 4월 강북삼성코호트연구(KSCS) 대상자가 코호트 연구 단일 기관으로는 국내 최초로 30만 명을 넘었다고 8일 밝혔다.

강북삼성병원은 2009년 코호트 연구를 시작할 당시 한국인의 질병을 예측하고 원인 관계를 밝히기 위한 코호트 연구 참여자를 최소 30만 명으로 추정했고, 2011년 6월부터 연구 대상자 모집을 시작해 7년 만에 30만 명을 달성하게 됐다.

특히 30만 명 정도의 대규모 코호트 연구는 영국의 UK-Biobank, 유럽의 EPIC STUDY 등 사례에서 볼 수 있듯이 주로 국가 주도로 이뤄진 경우가 대부분이며, 단일 기관에서 운영되고 있는 사례가 거의 없으며, 국내에서는 최대 규모이다.

이러한 코호트 연구 기반으로 강북삼성병원은 현재까지 SCI논문을 총 263편을 발표했다. 해당 논문들의 학술지 평균 영향력 지수(IF)는 4점 이상이고, IF 7이상의 논문이 27편에 이를 정도로 양질의 연구 성과로 인정받고 있다.

'건강한 비만은 없다', '앉아있는 시간이 길면 건강을 위협한다', '하루 서너 잔의 커피는 심장의 관상동맥 석회화 예방에 도움이 된다' 등의 논문은 의학계의 새로운 질병 예방 지침 수립에 도움을 주면서 세계적 의학저널과 언론의 관심을 받았다.

이러한 연구 역량은 질병관리본부 '갱년기 여성 건강 코호트' 등의 여러 국책과제 수행과 더불어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등 다수의 국내 주요 기관과의 공동 연구로 이어지고 있다.

신호철 강북삼성병원장은 "한국인의 건강지도를 그리겠다는 큰 포부로 시작한 강북삼성코호트는 우리 후손의 건강한 장수 시대를 열어 줄 가장 큰 자산이자 세계가 인정하는 우리나라의 국가대표 연구로 성장 할 것"으로 기대했다.

* UK-Biobank
2006년부터 시작해 2012년까지 6000만 파운드를 투자했다. 40∼69세 50만 명을 대상으로 향후 25년간 추적 관찰하는 코호트 연구.
* EPIC STUDY(The European Prospective Investigation into Cancer and Nutrition)
1993년부터 1999년까지 덴마크·프랑스·독일 등 유럽지역의 20세 이상 일반인구 52만 명을 코호트 연구 대상으로 선정해 추적 관찰하는 코호트 연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