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협, 외과계 교육상담료 논의 협의체 구성 환영
의협, 외과계 교육상담료 논의 협의체 구성 환영
  • 이석영 기자 leeseokyoung@gmail.com
  • 승인 2018.02.22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료계 의견 충분히 반영하길 기대"

대한의사협회(회장 추무진)는 보건복지부에서 외과계열 교육상담료 개발을 위한 협의체 운영을 공식 발표한 것에 대해 환영 입장을 밝혔다.
 
앞서 보건복지부는 20일 "외과계열도 질병 및 환자의 상태에 따라 기본적 진료행위와 별도로 구체적이고 구조화된 설명 등의 수술적 치료를 위한 정보 전달 과정이 필요하나 이에 대한 구체적인 논의는 미흡했다"며 그동안 외과계 요구사항이었던 외과계열 교육상담료 개발을 위한 협의체를 본격적으로 운영한다고 밝혔다.  
 

ⓒ의협신문

이에 따라 보건복지부는 외과계 교육상담의 필요를 파악하고 특성에 맞는 교육 상담료 모형을 개발해 교육 상담을 통해 환자의 자가관리 역량을 강화해나가면서, 환자 상태에 대한 개선효과가 높아 교육상담이 우선 필요한 분야를 적극적으로 발굴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에 대해 의협 추무진 회장은 22일 "외과적인 의료행위 전ㆍ후 환자의 치료정보 및 자가관리가 상당히 중요하나 그동안 올바른 환자 치료 기전이 부족해 문제를 제기했었다. 복지부가 본격적인 논의에 나선다니 상당히 고무적인 일"이라며 "앞으로 의료계 의견을 충분히 반영한 발전적인 방향으로 제도가 정립되기 바란다"고 밝혔다. 

외과계 교육·상담료 협의체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서울사무소에서 1차 회의를 마쳤으며 이달 중 의료계 내부 의견을 수렴해 3월 중 2차 회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