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사회 편의점 판매약 확대 반대 청와대 앞 시위
약사회 편의점 판매약 확대 반대 청와대 앞 시위
  • 최승원 기자 choisw@kma.org
  • 승인 2017.12.17 22:5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약계 임원 1천여명 참석 판매제 철회 요구
▲ 약사회 임원 1000여 명이 17일 청와대 앞에서 편의점 판매약 확대 반대를 외치고 있다.ⓒ의협신문 김선경

대한약사회와 산하 시도지부 임원 1천여명이 17일 오후 2시 청와대 효자주민센터 앞에서 '편의점 판매약 확대' 반대 궐기대회를 개최했다. 1일주일 전 같은 장소에서 대한의사협회 비대위는 의사 3만명과 '문재인케어' 반대를 외쳤다.

이날 약사회측은 '대통령에게 드리는 글'을 통해 편의점약 판매 확대안을 "유통재벌의 이익을 대변하기 위해 이명박·박근혜 정권이 도입한 적폐 정책"이라고 규정하고 편의점약 판매 정책의 철회를 요구했다.

공공심야약국 법제화와 약국·의원 연계 당번제 도입, 편의점약으로 인한 국민건강훼손 방지·편의점 사후관리 강화 등도 요청했다. "국민건강을 지키고자 하는 약사들의 절박한 목소리를 직역 이기주의나 밥그릇 지키기로 매도하지 말고 열린 마음으로 경청해 달라"고도 호소했다.

보건복지부는 지난 4일 제5차 안전상비의약품 지정심의위원회(심의위)를 열어 편의점 판매 확대안을 확정지으려했지만 약계측 심의위원이 회의 중 자해소동을 일으켜 심의위가 파행됐다. 편의점 약 판매 확대안은 표류 중이다.

약사회는 심의위 파행 직후인 4일 안전상비의약품 편의점 판매 확대 논의 심의위에서 빠지겠다고 일방적으로 선언한 상태다.

보건복지부는 내년 1월 중으로 심의위를 개최해 확대안을 마무리짓겠다고 밝혔지만 현재 약계는 1년6개월 동안 참여했던 심의위까지 탈퇴하면서 전면거부로 돌아선 분위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촛불 2017-12-18 10:45:36
문재인 댓글부대라는
‘달빛기사단’ ‘문각기동대’ ‘문꿀오소리’
이들은 10년전부터 인터넷 장악하여
여론을 조작하는것 같다
왜 이들은 수사를 받지 않는 것일까???
이들의 댓글에 짜증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