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L 이안나 부원장이 대표로 아치(ACH)의과대학으로부터 감사패를 수여 받고 있다.
SCL(재단법인 서울의과학연구소)이 지난 8일 몽골 울란바토르 보건부 강당에서 'Technical Innovation in Laboratory Diagnosis'를 주제로 '제 14차 모바이오 세미나'를 가졌다.

'모바이오 세미나'는 지난 2004년부터 매년 SCL 헬스케어그룹 계열사인 SCL과 몽골 모바이오 공동 주최로 열리고 있으며, SCL 의료진이 직접 몽골 현지에 방문해 최신 진단기법 등 선진 의료기술을 교육하고 있다. 이번 세미나에는 몽골 보건부를 비롯해 몽골 정부 및 의료진, 의료관계자 등 200여 명이 참석하는 등 높은 관심을 보였다.

세미나는 ▲ Vitamin D 상태 평가 : 유용성과 한계점(SCL 이안나 부원장) ▲잠복기 결핵 감염(SCL 박서진 진단검사의학 전문의) ▲갑상선 병리학(SCL 최희승 병리학 전문의) ▲몽골 간이식 분야(몽골 국립의과대학 세르겔렌 교수) ▲갑상선 질환의 최신 동향(몽골 국립의과대학 이쉬도르지 교수)등의 주제로 진행됐다.

SCL 헬스케어그룹 이경률 회장은 "국제 학술행사 등 최신 의료기술 전파를 통해 몽골의료 환경 개선은 물론 체계적인 국외수탁 서비스를 도입해 몽골의 의료분야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SCL은  이번에 모바이오·연세의료원·하나로의료재단과 공동으로 아치(ACH)의과대학에 의료서적을 기증하는 등 몽골 의료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감사패를 수여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