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바이오마커 개발 목표 4자 업무협약 체결
새 바이오마커 개발 목표 4자 업무협약 체결
  • 김영숙 기자
  • 승인 2017.08.11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항암요법연구회, 서울대·SCL 등과 손잡고 중개연구 구축

 
새로운 바이오마커를 개발하기 위해 학회와 대학, 전문검사기관 등이 참여하는 4자 업무협약이 체결됐다.

대한항암요법연구회(회장 강진형)는 서울대학교 시스템면역의학연구소(소장 성승용)·SCL(회장 이경률)·씨비에스바이오사이언스(대표 박진영) 등 4자간 중개연구 네트워크 구축에 관한 업무협약을 9일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4개 기관들은 암 임상연구를 통해 각 의료기관에서 발생한 임상검체를 수집하고 자원화해 새로운 바이오마커를 개발·분석하는 중개연구 네트워크의 협력 체계를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대한항암요법연구회는 △암 임상연구 및 중개연구 △새로운 과학적 근거 창출 △연구 질 향상을 위한 교류 협력을 주로 맡게되며, SCL(서울의과학연구소)는 △각 의료기관에서 발생한 임상검체 수집·보관 △검체를 이용한 전문화된 검사분석을 수행한다.  또한 서울대 시스템면역의학연구소는 △임상검체의 면역학적, 분자생물학적 분석 △중개연구 자문을 통한 연구 협력을, 씨비에스바이오사이언스는 △축적된 데이터를 기반으로 새로운 바이오마커를 개발하기 위한 제반 분석을 진행한다.

4개 협약기관들은 항암요법연구 분야에서 선도적인 연구과제를 발굴하고 새로운 연구 결과를 분석·도출함으로써 항암치료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