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애 교수팀, 대한임상미생물학회 우수논문상 수상
이미애 교수팀, 대한임상미생물학회 우수논문상 수상
  • 이영재 기자
  • 승인 2017.07.17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애 이화의대 교수(이대목동병원 진단검사의학과) 연구팀이 지난 7월 6∼7일 열린 대한임상미생물학회 20차 학술대회에서 '우수논문상'을 수상했다.

이미애·정혜선(진단검사의학과), 최희정·김충종(감염내과) 교수로 구성된 연구팀은 '응급실에서 혈액배양 채혈량 모니터링이 혈액배양 양성률에 미치는 효과'라는 주제 연구로 수상했다.

연구팀은 응급실에서 혈액배양 질향상 교육 후 혈액배양 채혈량의 모니터링을 실시해 그에 따른 효과에 대한 연구를 발표했고 패혈증의 신속하고 정확한 진단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이미애 교수는 임상미생물·감염관리 분야 최고의 전문가로 꼽히며, 대한임상미생물학회·대한진단검사의학회·대한감염학회·대한의료관련감염관리학회 등 다양한 학회에서 활발한 연구 활동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