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명 가톨릭의대 교수
박원명 가톨릭의대 교수(정신건강의학과 여의도성모병원)가 17일 열린 대한정신약물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제1회 '윤도준 연구자상'을 수상했다.

동화약품과 대한정신약물학회는 올해 윤도준 연구장상을 공동제정해 탁월한 연구업적을 남긴 정신약물학·신경과학분야 연구자에게 수여한다.

시상식에서 박원명 교수는 "18년간 연구자로 헌신한 점이 인정받아 기쁘다"며 "2002년부터 3년간 총무이사로 활동하며 정신약물학회의 르네상스를 이뤘던 일이 가장 기억에 남는다"고 말했다.

의학상 제정을 이끈 윤도준 동화약품 회장은 경희의대 정신과 과장과 신경정신과학교실 주임교수를 역임한 제약계의 대표적인 의사출신 회장이다.

대한생물정신의학회 총무이사와 대한정신분열병학회 총무이사, 대한정신약물학회 이사장을 지냈다. 서울상공회의소 부회장과 국제신경정신약물학회(CINP) 펠로우, 대한정신약물학회 고문으로 활동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