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인숙 의원, 보건복지위 '바른정당' 간사 맡아
박인숙 의원, 보건복지위 '바른정당' 간사 맡아
  • 이승우 기자 potato73@doctorsnews.co.kr
  • 승인 2017.01.20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간사 4명으로 확대...간사간 소통 중요성 높아져

▲ 바른정당 박인숙 의원(보건복지위원회).
새누리당에서 바른정당으로 당적을 바꾼 박인숙 의원이 보건복지위원회 간사로 선출됐다.

박 의원의 간사 선출로 보건복지위 간사는 새누리당 김상훈 의원, 더불어민주당 인재근 의원, 국민의당 김광수 의원 등 4명으로 늘었다.

보건복지위원회는 20일 전체회의를 열어 박 의원의 바른정당 간사 선출을 의결했다. 박 의원은 바른정당의 유일한 보건복지위원이다.

박 의원은 "간사가 4명으로 늘어난 만큼, 소통이 중요할 것으로 생각한다. 열심히 소통하고 열심히 일하겠다"고 간사를 맡은 소감을 밝혔다.

한편 보건복지위원회 정당 간사는 정당 보건복지위원들의 추천과 보건복지위원회 호선으로 선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