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대동병원, 첫 방문 스티커 제도 '눈길'
부산 대동병원, 첫 방문 스티커 제도 '눈길'
  • 송성철 기자
  • 승인 2017.01.11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첫 내원 환자 스티커 부착...친절한 설명 통해 만족도 높여

▲ 부산 대동병원은 원무과 창구에서 첫 방문 환자의 가슴에 스티커를 부착토록 해 직원들이 친절하고 자세한 안내를 통해 불편을 최소화하고 있다.
부산 대동병원이 병원을 처음 방문한 환자를 위해 '첫 방문 스티커 제도'를 도입했다.

대동병원은 병원을 처음 방문하는 환자가 원무과 창구에서 진료를 접수할 때  신환 스티커를 발부, 가슴에 부착하는 '첫 방문 스티커 제도'를 도입했다고 밝혔다.

첫 방문 환자는 병원 진료실과 지원시설 위치가 익숙치 않다는 점에 착안, 눈에 잘 띠는 스티커를 가슴에 붙이도록 해 직원들이 보다 친절하고 자세한 안내를 통해 불편을 최소화 하고 있다.

박경환 대동병원장은 "병원 규모가 커 처음 병원을 방문한 환자들이 검사를 하기 위해 이동할 때 불편을 겪고 있다는 환자 경험을 토대로 첫 방문 스티커 제도를 시행하게 됐다"면서 "환자 만족도 향상에 필수인 '친절한 응대'와 '설명 잘하는 병원'에 맞는 서비스"라고 설명했다.

대동병원은 환자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직원 CS교육·친절직원·환자 만족도 조사·진료시작 방송 등을 실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