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자가 측정한 가정혈압 수치...의료진 35%만 신뢰
환자가 측정한 가정혈압 수치...의료진 35%만 신뢰
  • 이정환 기자 leejh91@doctorsnews.co.kr
  • 승인 2016.11.28 16:07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정혈압 측정 중요성 알고 있지만 6.2%만 환자에게 측정 방법 설명
고혈압학회, 의사 331명 조사..."환자 교육 프로그램·수가책정" 강조

국내 의료진 10명 중 9명은 고혈압 환자들이 가정혈압을 측정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느끼고 있지만, 환자들이 측정한 가정혈압 수치가 정확하다고 여기는 의료진은 35%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의료진들은 가정혈압 관리의 중요성을 인지하고 있음에도 가이드라인에 따른 가정혈압 측정법을 환자에게 설명하는 의료진은 6.2%에 그쳤다.

대한고혈압학회는 2016년 2월 1일∼3월 3일까지 약 1개월 동안 전국의 고혈압을 진료하는 의료진 총 331명(종합병원 심장내과 80명, 일반의원 내과 251명)을 대상으로 고혈압 환자의 가정혈압 관리에 대한 의료진의 인식에 대해 조사했다.

이번 설문조사 결과, 의료진들은 고혈압 관리를 위해 가정혈압 측정이 중요함을 알고 있으나, 환자들이 측정한 가정혈압수치에 대한 신뢰도는 낮았고, 환자들에게 가정혈압 측정과 관련된 내용을 설명하고, 교육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의료진 10명 중 9명, "진료실 혈압과 가정혈압 모두 중요"
가정혈압은 환자가 가장 안정된 상태에서 혈압을 측정하기 때문에 비교적 수치가 정확하며, 장단기적으로 동일 시간대의 혈압 모니터링이 가능하다.

또 진료실 혈압만으로 쉽게 진단할 수 없는 백의고혈압, 가면고혈압을 판단하는 기준이 되어 최근 미국·영국·일본과 같은 해외 국가에서는 효과적인 고혈압 관리를 위해 가정혈압을 적극 활용하고 있다.

이번 조사결과, 전체 응답 의료진 10명 중 9명은 '고혈압 관리에 가정혈압과 진료실 혈압 모두 중요하다(진료실 혈압 90.6%, 가정 혈압 89.4%)'고 답했다. 특히, 가정혈압과 진료실혈압의 상대적 중요도를 평가했을 때 가정혈압이 더 중요하다고 답한 응답자는 29.9%로 나타났다.

또 응답자 88.5%가 '정확한 고혈압 진단을 위해 가정혈압도 측정해야 한다'는 데 동의했으며, 73.5%가 '약을 꾸준하게 복용하는 환자라도 가정혈압을 측정해야 한다'고 답해 가정혈압 측정의 중요성을 인지하고 있었다.

반면, 환자들이 측정한 가정혈압 수치가 정확하다고 여기는 의료진은 35%에 불과했으며, 32%만이 가정용 혈압계가 정확하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나, 환자들이 측정해 온 데이터에 대한 신뢰는 상대적으로 낮았다.

 
교육 인력 및 프로그램 부족으로 가정혈압 활용에 어려움 겪어
이번 조사에서는 의료진들은 가정혈압 관리의 중요성을 알고 있음에도 실질적으로 환자에게 권유하는 데는 어려움을 느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응답자의 55%가 '가정혈압 측정을 권유하기 어렵다'라고 답했으며, 가이드라인에 따른 가정혈압 측정법을 모두 환자에게 설명하는 의료진은 6.2%에 그쳤다.

진료실 밖에서 측정한 혈압이 필요할 때 의료진 36.8%는 '가정혈압을 측정하게 한다'라고 응답했으나, 50.2%는 '가정 혹은 공공기관, 은행등의 외부에서 환자가 편한 방식대로 측정하게 한다'고 답해, 측정 방법에 대한 정확한 안내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같은 결과는 가정혈압 교육을 시행하기 어려운 환경이 영향을 끼친 것으로 분석된다. 응답자들은 가정혈압을 진료 현장에 활용하기 어려운 이유로, '현재 병의원 시설에 가정 혈압 교육을 위한 별도 프로그램이나 전담 인력이 없다(92.4%)'는 것과 '가정혈압 측정에 대한 국민 인식 향상 필요(58.9%)'를 꼽았다.

그 외에도 가정혈압을 더 많이 활용하기 위해 필요한 과제로 고혈압 진료 가이드라인에서 ▲가정혈압 측정의 중요성 강조 (38.7%) ▲가정혈압 데이터 활용 방안을 구체적으로 설명해야 한다(32.9%)고 답했다.

또 '가정혈압 관련 환자 상담에 대한 별도의 수가가 책정되어야 한다'(32.3%)는 의견을 밝혀, 가정 혈압 측정에 대한 중요성을 인식하고 그에 따른 정책 반영이 필요하다는 데 입을 모았다.

대한고혈압학회, 원내 가정혈압 교육 위한 교육자료 배포
한편, 이번 조사와 함께 대한고혈압학회는 가정혈압 측정 가이드라인을 기반으로 국내 진료 환경에 맞춰 가정혈압 관리 교육자료를 개발해 배포키로 했다.

교육자료 개발을 진행한 신진호 교수(대한고혈압학회 혈압모니터연구회/한양대병원 심장내과)는 "교육 자료에 시각 요소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대부분이 고령인 고혈압 환자들에게 효율적으로 올바른 측정법을 안내할 수 있도록 개발했다"고 설명했다.

교육자료는 가정혈압 측정 방법의 핵심을 한 그림에 담은 포스터와, 쉬운 그림으로 측정 순서를 설명하는 책자로 구성돼 있다. 포스터는 진료실에서 환자 교육 시에 활용 할 수 있으며, 책자는 원내에 비치하거나 스탭 교육에 사용할 수 있다.

고혈압학회는 교육자료 및 포스터를 통해 의료진들은 진료시간에 간편하게 가정혈압 측정법을 안내할 수 있으며, 환자들은 그림만으로 쉽게 측정법을 이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