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의대, 몽골에 선진 교육·연구기법 전수
서울의대, 몽골에 선진 교육·연구기법 전수
  • 이정환 기자 leejh91@doctorsnews.co.kr
  • 승인 2015.11.30 17:50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은 11월 23일∼12월 18일까지 몽골 울란바타르에서 몽골국립의과대학 교수개발 워크숍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지난 24일 열린 워크숍 개회식에는 바트바타르 몽골국립의과대학 총장, 바트에르덴 몽골국립보건진흥원 원장, 소닝유 WHO 몽골사무소 대표, 박수영 한국국제협력단 몽골사무소 소장, 안규리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교수(사업 책임자)를 비롯해 현지 대학 교수 및 핵심 관계자, 워크숍을 진행하는 국내 의과대학 교수진 및 사업팀 등이 참석했다.

이번 교수개발 워크숍은 이러닝(E-learning)을 시작으로 의학연구, 임상실습, 교육과정개발, 조직문화, 전공의선발, 문항개발 등 총 7개 주제로 진행된다.

워크숍에는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을 포함해 가천의대·경상의대·부산의대·원광의대·이대의대·인제의대를 비롯해 ORP 연구소 등의 교수진 및 전문가 19명이 참여한다.

서울의대는 올해 3월부터 한국국제협력단의 지원으로 몽골국립의과대학, 몽골국립보건진흥원, 라파엘인터내셔널과 함께 '몽골 의료인력 교육역량강화 사업(책임자 안규리·신좌섭 서울의대 교수)'을 실시하고 있다.

지난 4월과 6월 몽골 현지에서 전략기획워크숍과 대학발전워크숍을 각각 진행했으며, 7월과 8월에는 몽골국립의과대학 전체 교수를 대상으로 요구조사를 실시했다.

서울의대는 2017년 2월까지 총 2년간 ▲몽골국립의과대학  교수개발 ▲몽골국립의과대학 교육과정 및 평가방법 개선 ▲몽골 의사 연수프로그램 개발 등을 지속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의 공동책임자인 안규리 교수는 "서울의대는 몽골 의학교육의 중심축인 몽골국립의과대학과 몽골국립보건진흥원, 그리고 그동안 다양한 몽골 의료진 연수를 펼쳐온 라파엘인터내셔널과 함께 몽골 의료인력의 교육역량강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